인천 왕길동 야산 화재 29분 만에 진화…약 1천600㎡ 소실

1일 오후 6시 24분께 인천시 서구 왕길동 야산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인천 왕길동 야산 화재
인천 왕길동 야산 화재

[인천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손현규 기자 = 1일 오후 6시 24분께 인천시 서구 왕길동 야산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잡목을 포함해 1천652㎡(500평) 규모의 임야가 탔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소방 당국과 함께 펌프차 등 차량 18대와 전문 진화대원 등 64명을 투입해 29분 만에 불을 껐다.

소방 당국 관계자는 "왕길 배수지공원 야산 입구 쪽에서 정상 방향으로 불이 번졌다"며 "화재 확산을 막고 완전히 진화했다"고 말했다.


이기사는컬렉션에서가져온,것이므로침해가있으면,이메일을보내삭제하십시오.

이전의
다음

관련된 컨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