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이스라엘군, 다마스쿠스 외곽 여러 곳 공습"

이스라엘군이 10일 새벽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 외곽의 여러 곳을 공습했다고 시리아 국영 ...

점령지 골란고원에서 작전 중인 이스라엘군
점령지 골란고원에서 작전 중인 이스라엘군

※ 아래 기사와 무관합니다 [로이터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금지]

유현민 특파원 = 이스라엘군이 10일 새벽(현지시간)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 외곽의 여러 곳을 공습했다고 시리아 국영 사나 통신이 보도했다.

시리아 군 관계자는 "이스라엘이 점령 중인 골란고원 방향에서 공습이 이뤄졌다"며 "일부는 요격으로 격추했으나 방공망 일부가 '물적 피해'를 입었다"고 말했다.

영국에 본부를 둔 전쟁 감시 단체인 시리아인권관측소는 이날 공습 중 한 발이 다마스쿠스 서쪽의 주거용 건물을 강타해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3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공습이 올해 들어 시리아 영토에 대한 이스라엘의 10번째 공격이라고 덧붙였다고 AP 통신이 전했다.

이와 관련해 이스라엘군은 아직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골란고원은 이스라엘, 레바논, 시리아의 접경지대로 현재 이스라엘이 점령 중이다.

이스라엘은 작년 10월 7일 이란의 지원을 받는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의 기습 공격으로 전쟁이 시작된 이래 시리아 내 친이란 민병대의 근거지를 겨냥한 공격을 확대해 왔다.


이기사는컬렉션에서가져온,것이므로침해가있으면,이메일을보내삭제하십시오.

이전의
다음

관련된 컨텐츠